호흡이 일상(日常)으로 들어오니

호와 흡의 조화(調和)가 중요한 것처럼

일상(日常)의 나아감과 물러섬에도 조화(調和)가 중요함을 알게 됩니다.

 

호흡의 중심이 기해(氣海)에 있는 것처럼

일상(日常)의 중심도 기해(氣海)에 두니

호흡과 일상(日常)이 그 중심을 공유합니다.

 

호흡과 일상(日常)이 그 중심을 공유하니

호흡을 통해서 일상(日常)을 관조하는,

호흡과 일상(日常)의 조화(調和)가 중요해 보입니다.

 

 

문득

일상(日常)에 대한 느낌의 단상을

옮겨봅니다.